Skip to content
닫기

삼일TALK

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최근에 야생화 교육이 있어 참석 했었다.

자생화 라고도 부르는 뭇 생명들을 인위적으로 맞춰 키워낸다는 것이 보통 힘든 일이 아닐 꺼라는 건 짐작은 하고 있었지만, 더 힘든 건 전문인 자격증 과정에도 그렇고, 결론은 인간의 욕심과 경제 논리로 자연의 섭리를 거스리고 있음에 또 한번 절망 했음이었다.

시 공간 달리한 분재 수업에서도 쇠사슬에 묶인 인생들을 보는 것 처럼 고통스러웠었던 것도 기억됐다.

옥잠화 한 포기 라도 서로 갖는데만 소란들인데, 난 가져다가 그마저 키워내지 못 할까 저어 되어 빈 손으로 돌아오는 길에

"내 손질에 오는 건 기계 하나라도 불쌍 태이!"

사용법을 몰라 부서트린 분쇄기 를 보고 탄식 하시던 엄니가 생각 나 울었다. 
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이름 날짜
공지 [공지] 삼일TALK 게시판 관리규정 안내 관리자 2016.05.01
2395 8/9 주일 설교로 박선희 2020.08.10
2394 송태근 목사님 저서 <십계명>(원문-일본어) 출간! 코로나로 중단된 현장 일본선교, 비대면 문서선교로 이어갑니다 1 손동기 2020.08.07
2393 에바다! 박선희 2020.07.30
2392 주일 예배 특송(교역자님들 가족 찬양으로) 김석만 2020.07.27
2391 코로나 이후 가장 은혜 받은 설교 박선희 2020.07.27
2390 [8월 여름방학 프로그램] "움직이는 어린이 도서관" 정인석 2020.07.26
» 7/24금 출애굽기 강해 (29)로 박선희 2020.07.25
2388 일상의 선교.... 1 김석만 2020.07.14
2387 7/12 주일설교로 박선희 2020.07.13
2386 사사기 강해(29) 박선희 2020.07.09
2385 7/5주일 설교 에서 박선희 2020.07.06
2384 6/28 주일설교로 박선희 2020.06.30
2383 6/21 주일설교로 박선희 2020.06.22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... 185 Next
/ 185